서브메뉴
서브메뉴
서브메뉴
서브메뉴
서브메뉴
서브메뉴
서브메뉴
 
 
 
 
> 소장유물 > 상세정보
 
유물명칭 묘법연화경 권제1~7(妙法連華經 卷第一~七)
전시여부
수량 7권7책
시대 조선시대
재질
크기 세로 30.0 가로 17.6
지정번호 보물 제1196호

  묘법연화경 권1에서 권7에 해당하는 완질본으로 닥종이에 찍은 목판본이다. 묘법연화경은 줄여서 법화경이라고 부르기도 하며, 부처가 되는 길이 누구에게나 열려 있다는 것을 중요사상으로 하고 있다. 천태종의 근본 경전으로 화엄경과 함께 한국 불교사상 확립에 크게 영향을 끼친 경전이다. 세조 1(1456)에 동궁(東宮)의 빈()인 한씨가 좌의정 한확의 부인 홍씨의 명복을 빌기 위해서 간행한 것이다. 표지의 일부가 약간 훼손되었을 뿐 비교적 상태가 양호하다. 제목은 붉은 바탕 위에 금색 글씨로 썼으며, 각 권의 첫머리에는 불경의 내용을 요약하여 그린 변상도(變相圖)가 있다. 판에 새긴 후 처음 찍어낸 책은 아니지만, 1에서 권7까지 완전하게 전해진다는 점에서 귀중한 자료이다.

목록보기
 
 
 
 
박물관 소개 | 찾아오시는 길 | 개인정보보호정책 | 사이트맵| 관리자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통도사로 108 통도사 성보박물관. TEL. 055-382-1001 / FAX. 055-384-0030
Copyright (c) 2011 Tongdosa Museum.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메이크디자인